함월고등학교 로고이미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
10101. [진로-자신감부족] 제가 재능이 있는 건지 잘 모르겠어요.
작성자 김귀화 등록일 21.01.07 조회수 53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aee80002.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8pixel, 세로 216pixel  [자신감부족] 제가 재능이 있는 건지 잘 모르겠어요

 

 

안녕하세요. 미대(미술대학교)를 준비하고 있는 고1 여학생입니다. 저는 어렸을 때부터 미술 학원을 다녔고 그림 그리기를 좋아해서, 당연하다는 듯이 미대 준비를 하고 있었어요. 부끄럽지만... 미술 관련 공모전에 나가서 상을 받기도 하고, 미술선생님과 친구들의 칭찬도 많이 들었습니다.

그런데 고등학교 올라와 미술을 하는 친구들의 그림을 보며 처음으로 내가 미술에 재능이 있는 게 맞나?”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어요. 그러면서 문득 미대에 가면 이렇게 잘하는 친구들이 많을 텐데, 내가 미대에 가서 좋은 성적을 받고 잘 적응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자꾸 들어서 불안하고 우울해졌어요. 이것만 보고 달려왔는데 갑자기 미술을 하는 것이 맞나? 포기해야하나?”라는 생각도 들고... 너무 답답해서 그림 그리는데 집중이 안 돼요. 취미로는 계속 할 순 있겠지만 이정도 실력으로 내 미래를 결정해도 되나 싶은데, 딱히 하고 싶은 다른 게 있지도 않고 머리만 복잡해요. 다시 마음을 잡고 미술을 할 수 있을까요? 도와주세요.

 

  사이버1388 청소년상담센터 고민해결백과로 연결됩니다.

https://www.cyber1388.kr:447/new_/bbs/gomin/list.asp?gubun=04

 

 

 

이전글 10201. 미루고 미루고 또 미루고...
다음글 H-peers : 함월고 또래상담 새솔 동아리 한마당